본문 바로가기

All Contents

(1878)
언제쯤이나 보수될까?? 언제쯤이나 보수될까?? "10일이 넘었다니.. 글쎄요~" ▲ 팬스가 온전하게 설치된 사진 "교통사고로 인해 사거리 코너에 있는 안전팬스가 파손이 되었습니다. 아마 제 기억으로는 파손된 지가 10일이 넘었네요. 처음엔 줄로 묶어 놓더니 그 이후엔 플래카드가..그리고 이렇게 보기 흉한 몰골이 되었습니다." ▲ 정왕동 길 가에 파손된 안전팬스 (정왕동 S 씨가 카톡으로 제보 해 준 사진) ▲ 위치가 여기라네요. 빨리 고쳐주세요~ 작성: 2012. 08. 13(월) 제보: srd20@daum.net, 트위터, 페이스북: Rdo20 본 기사는 알권리 충족과 정보공유를 위해 개방된 글입니다. Copyleft@ 시흥라디오
오이도~송도 구간 6월 30일 우선 개통 오이도~송도 구간 6월 30일 우선 개통 "원인재역에서 인천 지하철 1호선과 환승이 가능 " 한국철도시설공단 수인선의 일부 구간인 오이도~송도 구간(13.1km)을 6월 30일 우선 개통한다고 5월15일 밝혔다. ▲ 수인선 노선도 이 구간은 8개 역(오이도-월곶-소래포구-인천논현-호구포-남동인더스파크-원인재-연수-송도)이 개통되며 원인재역에서 인천 지하철 1호선과 환승이 가능하다. 또한, 오이도~송도간 버스(시흥시 790번과 인천시 65-1 환승)로 70분 걸리던 거리가 22분 거리로 단축된다. 수인선 복선 전철은 2004년 12월에 4960억 원을 투입해 착공하여 현재 오이도~송도 구간을 6월 30일 개통 예정이며, 잔여 구간 7.2Km는 2014년말, 수원~한대 앞 구간 19.9km는 2015년 말 ..
아세아페이퍼텍 소각로, 법적으로 증설 할 수 없다
‘뚝딱’하고 모습 드러낸 생태하천, 이건 말도 안돼
시흥경찰서 주차장에서 50대 남 의문의 분신 시흥경찰서 주차장에서 50대 남 의문의 분신 지난 23일(수) 밤 10시 40분 경 시흥경찰서 내 주차장에서 50대 남자 하 모 씨가 자신의 차로 보이는 SUV 차량에서 불이 난 채 숨져 있는 것을 발견했다. 시흥신문의 우동완 기자와 전화인터뷰를 통해 경찰서 브리핑 내용과 사건 개요를 자세히 들어보았다. 하 모 씨는 9시 10분쯤 아는 경찰관을 만나러 왔다고 하며 경찰서 안으로 들어왔다. 그리고 10시 12분경에 동거녀에게 자살을 예고하는 통화를 하였다고 한다. 이후 동거녀 오씨는 10시 19분경에 하씨의 자살을 우려하여 112에 신고하였고, 하씨는 10시 40분경에 차량에 불을 지르고 분신한 것으로 경찰은 밝히고 있다. 하 모 씨가 왜 경찰서 안에 들어와서 분신을 했는지 초점이 맞춰지고 있는 가운데, ..
오이도, 특구지정 승인 오이도, 특구지정 승인 "서해안 문화관광 도시로 발돋움" 시흥시는 5월 16일 보도자료를 통해, 이날 오전에 과천정부청사에서 개최된 제 26차 지역특구위원회(위원장 홍석우 지식경제부장관)가 시흥시에서 신청한 오이도 선사·해안문화특구(이하, 오이도 특구) 지정을 최종 승인했다고 밝혔다. ▲ 오이도 선사·해안문화특구 사업 레이아웃(layout) 오이도 특구 사업 내용은 오이도 일원 441.456㎡의 면적에 2015년까지 총사업비 373억원을 투입하여 선사유적공원을 조성하고 체험 교육프로그램을 운영하여 해안 문화 체험공간을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오이도 특구가 지정되면 신규 지정된 특구 지역 내에서의 특화사업에 대해 공유수면점사용에 대한 허가 의제 처리, 도로교통법, 도로법, 옥외광고물 등 관리법에 관한..
생태하천과 콘크리트는 천생연분? 생태하천과 콘크리트는 천생연분? 정왕동 이마트와 중앙도서관 사이에 위치하고 있는 군자천이 생태하천으로 변모 중이다. 그러나 제일 먼저 모습을 드러낸 것은 콘크리트 길이었다. 과연 생태하천이란 이름에 걸맞게 조성이 이루어지고 있는 것인지 시민들은 의아해 하고 있다. 작성: 2012. 05. 12 본 기사는 알권리 충족과 정보공유를 위해 개방된 글입니다. Copyleft@ 시흥라디오
소각로 반대, 주민들 행동으로 나서 소각로 반대, 주민들 행동으로 나서 "주민 고통받고 있는데 시장과 국회의원 뭐하고 있나" ▲ 정왕동 아파트 내부에 걸린 소각로 증설 반대 플래카드 한동안 조용하던 정왕동 아파트단지 내에 “아세아페이퍼텍 소각로 증설 결사반대!”라는 플래카드가 붙었다. 지난 4월 26일, (가)아세아페이퍼텍 소각시설 증설 반대위원회(이하, 반대위원회)가 정왕3동 주민센터에서 아세아페이퍼텍의 주민설명회를 막아서고 난 이후의 움직임이다. 이번 일로 한 쪽에서는 반대위가 아세아페이퍼텍과 거래하기 위해 어깃장을 놓는 것이라는 주장도 있고, 한편으로는 뒷배경에 보이지 않는 정치적인 손이 끼어 있다는 소문도 만들어지고 있는 상황에서, 반대위원회 정재훈 회장(건영3차 입주자대표회의)을 만나 상황을 물어보았다. ▲ 소각로 증설 반대 서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