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지역홍보

생활고 겪는 청소년, 680명에 생활장학금 지원

시흥시는 경기침체로 인한 어려운 가정 형편으로 학업 중단이 우려되는 저소득층 청소년들의 안정적인 학업 유지에 힘을 실어주고자 생활장학금 지원으로 희망을 전했다.

 

시는 기획재정부 복권기금을 기반으로 운영하는 ‘2022년 경기도 청소년 생활장학금’을 통해 관내 저소득층 청소년(국민기초생활수급자의 자녀자활청소년생활이 어려운 학교 밖 청소년노동청소년 등) 680명에게 총 579백여만 원을 지원했다.

 

‘경기도 청소년 생활장학금’은 저소득층 청소년들의 안정적인 학업과 건전한 성장을 이룰 수 있도록 돕고자 마련된 기금이다.

 

저소득층 중학생(학교 밖 중학생 포함)에게는 1인당 연 70만 원을저소득층 고등학생(학교 밖 고등학생 포함)에게는 1인당 연 1백만 원을 두 차례에 걸쳐 지급한다상반기는 지난 4월에 지급을 완료했고하반기는 9월 중에 지급할 예정이다.  

 

한편지난해는 385명에 총 332백여만 원의 생활장학금을 지급했는데올해 지원 대상은 전년 대비 76.6% 증가했다이는 각 동 생활장학금 담당자와 긴밀하게 연계해관내 중·고등학교청소년쉼터 등의 복지시설과 저소득층 가구에 적극적인 홍보와 안내를 통해 이룬 성과다. 

 

청년청소년과 청소년활동팀

 

Copyleft@ 콘텐츠는 알권리 충족을 위해 개방된 글이며, 출처를 밝힌 인용과 공유가 가능합니다. 반론이나 정정, 보충취재를 원하시면 메일(srd20@daum.net)로 의견주세요.

마이크로시민저널리즘 - 시흥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