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지역홍보

재택치료 확진자 동거가족을 위한 안심숙소 운영

시흥시(시장 임병택)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재택치료 확진자 및 자가격리 동거가족을 위한 안심숙소 2곳을 오는 7일부터 운영한다고 지난 4일 밝혔다.

 

 

시는 재택치료 확진자의 치료기간 동안 가족들이 감염 걱정 없이 안전하게 지낼 수 있도록 관내 ABC행복학습타운(100년 상상관)과 서울대 시흥캠퍼스(연수동&컨벤션센터)를 연계해 안심숙소를 운영할 예정이다.

 

현재 코로나19에 확진되면증상이 경미한 확진자는 10일 이내 기간 동안 재택 격리한 상태에서 치료를 받는다그러나 동거가족의 경우같은 공간에서 격리돼 일상생활의 불편함이 크고 2차 감염의 위험이 높아 확진된 가족과 따로 분리해 생활하는 것이 안전하나 경제적인 부담이 따를 수밖에 없다.

 

따라서 안심숙소는 재택치료자 동거가족의 생활불편 및 심리적 불안과 경제적 부담을 해소하고, 2차 감염을 예방함으로써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도움을 주게 된다.

 

가족 안심숙소는 동거가족 중에 확진자가 발생한 경우뿐만 아니라해외입국 또는 밀접접촉에 따른 격리자가 발생한 경우에도 입소가 가능하다이용 금액은 ABC행복학습타운의 경우 1인실 3만원, 4인실 6만원이며서울대 시흥캠퍼스는 시설별 60% 할인된 1인실 44천원, 2인실 55천원이다.  

 

행정과 총무팀(자가격리TF)

 

Copyleft@ 콘텐츠는 알권리 충족을 위해 개방된 글이며, 출처를 밝힌 인용과 공유가 가능합니다. 반론이나 정정, 보충취재를 원하시면 메일(srd20@daum.net)로 의견주세요.

마이크로시민저널리즘 - 시흥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