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지역홍보

시흥배곧서울대병원, 내년 상반기 착공

800병상 규모의 시흥배곧서울대병원(가칭)이 2027년 개원을 목표로 내년 상반기 착공에 들어간다지난해 4월 예비타당성조사를 통과한 지 1년여 만이다.

시흥시와 서울대병원은 예비타당성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지난 4월 시흥배곧서울대병원의 기능과 역할의료시설 계획 등을 포함한 기본 계획을 수립했으며교육부 총사업비 심의 의결국토부 입찰 방법 심의 의결을 완료했다.

 

올해 하반기 공사 발주를 거쳐 내년 상반기에 우선시공분 착공으로 첫 삽을 뜨고, 2023년 본 공사분 착공 후 2027년 상반기에 문을 연다는 계획이다.

 

시흥배곧서울대병원은 총사업비 5,312억 원이 투입되는 대규모 사업이다시흥시 배곧동 248번지 일원 6만 7천여㎡에 지하 1층 지상 12층 규모로 조성되며 일반 병상 600특화 병상 200개를 갖춘 대형종합병원이 될 전망이다.

 

 

또한, 4차 산업 핵심 기술을 활용한 국내 최고 수준의 의료서비스 제공으로 경기 서남부권 미충족 의료 수요를 해결하고국내에서는 처음으로 사람 중심의 실용적 진료-연구 융합 모델을 도입해 또 하나의 서울대 분원이 아닌 미래 의료 개척을 위한 연구진료 일체형 클러스터로 조성될 예정이다.

 

특히시흥배곧서울대병원은 시흥시 ‘K-골든코스트’ 사업의 핵심 거점으로시흥시는 서울대 시흥캠퍼스시흥배곧서울대병원시흥서울대학교치과병원과 함께 교육·의료 클러스터를 구축한다는 구상이다.

 

한편 시흥시는 지난 2019년 5월 서울대병원서울대학교와 함께 병원 설립을 위한 협약을 체결하며 시흥배곧서울대병원의 청사진을 그렸고, 2021년 4월 병원 건립이 기획재정부 예비타당성조사를 통과하면서 사업의 속도를 내왔다.

 

미래전략담당관 대학협력팀

 

Copyleft@ 콘텐츠는 알권리 충족을 위해 개방된 글이며, 출처를 밝힌 인용과 공유가 가능합니다. 반론이나 정정, 보충취재를 원하시면 메일(srd20@daum.net)로 의견주세요.

마이크로시민저널리즘 - 시흥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