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지역홍보

GTX-C 오이도역 연장, 행정력 집중

시흥시(시장 임병택)가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 C노선의 오이도역 연장 추진에 모든 행정력을 집중한다.

 

 

시는 지난 2월 24일 국토교통부가 양주시 덕정과 수원을 잇는 GTX-C 노선에 왕십리·인덕원·의왕·상록수역 4개 역을 추가하기로 한 것과 관련부서 회의를 추진하고 GTX-C 노선 오이도역 연장에 주력하기로 했다.  

 

현재 시흥시는 대규모 국가산업단지 운영과 공공주택지구 개발을 추진하는 등 국가 산업 발전과 주거 정책에 적극적으로 협조하고 있지만광역급행철도 수혜에서는 배제돼 많은 주민이 교통 불편을 겪고 있다.

 

향후 (가칭)시흥배곧서울대병원과 (가칭)시흥서울대학교치과병원 조성을 비롯해 시흥거모공공주택지구 등 대규모 개발 사업이 본격 추진되면 더 많은 사람이 통행에 많은 시간을 소요할 것으로 우려된다.  

 

시흥시는 GTX-C 노선이 오이도역까지 연장될 경우 시흥 남부에서 서울 강남권까지의 대중교통 이동 시간이 기존 1시간 25분에서 30분대로 단축돼 시민의 삶의 질과 이용자의 편의성이 크게 향상될 것으로 보고 있다.  

 

상록수역이 추가 정차역으로 지정된 것은 오이도역까지 연장할 수 있는 유리한 여건이 조성된 것으로기존 노선의 선로 포화도를 고려할 때 수도권 철도차량기지가 있는 오이도역까지 추가 연장하게 된다면 비교적 저비용으로 연장 운행이 가능하고지역 균형발전과 국가경쟁력 제고도 도모할 수 있기 때문에 적극적으로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GTX-C 노선의 금정분기선 오이도역 연장을 지속 추진해 시민공공주택지구 입주 예정자산업단지 근로자 등의 통근·통학 시간 단축을 통한 삶의 질 향상과 더불어 방문객의 광역대중교통 이용 편의 제고로 지역 경제 활성화도 도모하겠다”며 “시민의 오랜 염원을 이루기 위해 가능한 모든 방안을 모색하며 GTX-C 노선의 오이도역 연장에 모든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한편시흥시는 2020년 8월부터 국토교통부에 GTX-C 오이도역 연장을 건의해왔으며지난해 2월에는 추가 정거장 설치에 따른 소요 사업 비용에 대해 시가 책임 조달 및 행정적 지원 노력을 다하겠다는 계획도 제출한 바 있다. 2020년 12월부터 2021년 6월까지 진행한 GTX-C 오이도역 연장안에 대한 사전타당성검토에서는 상록수역과 오이도역 정차 방안이 경제성(B/C) 분석 결과 1.3 이상으로 경제적 타당성을 확보하는 것으로 분석됐다.

 

철도과 철도기획팀

 

Copyleft@ 콘텐츠는 알권리 충족을 위해 개방된 글이며, 출처를 밝힌 인용과 공유가 가능합니다. 반론이나 정정, 보충취재를 원하시면 메일(srd20@daum.net)로 의견주세요.

마이크로시민저널리즘 - 시흥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