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지역홍보

시흥시 청소년 대상 기본교통비 10월 6일부터 접수

시흥시(시장 임병택)가 오는 10월 6일부터 만 16~18세 청소년을 대상으로 ‘시흥형 기본교통비’ 지원 사업 신청 접수를 시작한다.

 

 

‘시흥형 기본교통비 지원 사업’은 수도권(경기·서울·인천)내 버스(직행좌석 등 포함)이용 실적에 따라 기본교통비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민선 7그간 시는 청소년들의 꿈을 응원하기 위해 시정 전반에서 다양한 정책을 펼쳐왔다특히 교통 분야에서는 ‘시흥형 기본교통비’ 정책을 도입함으로써 우리 시 청소년들의 이동 기본권 강화 및 대중교통 이용 활성화는 물론나아가 기후변화 위기 대응에 있어서도 부가적인 목표 실현이 가능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시는 시민과 함께 만들어가는 기본교통비 정책 수립을 위해 2차례(20.11/21.5)에 걸쳐 설문조사를 진행해 시민의견을 수렴했고이를 연간 운영계획에 반영해 「시흥형 기본교통비 지원에 관한 조례」를 제정했다.

 

이를 바탕으로보건복지부의 사회보장제도 신설 협의를 완료한 후지난 8월에는 안정적인 교통카드 데이터 제공과 신속한 민원응대 협업 체계를 구축하고자 한국철도공사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기본교통비는 경기도 시내 일반 버스 및 시흥시 마을버스 청소년 기본 운임을 기준으로만 16~18세 청소년이 마을버스를 이용할 경우 950시내버스(직행좌석 등 포함)를 이용할 경우 1,010원이다.

 

일 2월 30회 한도 내에서 지급되며최대로 지원받을 경우 월 30,300원이 기본교통비로 지급된다출발지에서 도착지까지(환승포함이동한 것을 ‘1회’로 정의하며1회’ 이동 시 처음 지불한 버스 요금을 지원하게 된다지불한 교통비가 기본교통비보다 낮을 경우 실제 지불 금액으로높을 경우 기본교통비를 지급한다.

 

한편시는 온라인에 익숙한 청소년 세대가 기본교통비 지원 정책 대상임을 고려해 사업 신청 및 교통카드 발급기본교통비 지급까지 가능한 시스템(홈페이지 및 앱)을 구축했다.

 

또한교통비 지원 서비스 신청 및 지급에 있어 시민 편의성을 높이고자 교통비 분야 중 전국 최초로 행정안전부 비대면자격확인서비스 연계를 통해 행정기관 방문의 번거로움을 해소해 직접적인 서류 제출 없이 시민 여부를 확인할 수 있게 했다.

 

교통카드는 모바일과 플라스틱 중 이용자 편의에 맞게 한 가지를 선택해서 발급받아 사용할 수 있다하지만시는 최근 플라스틱 카드 사용 시 탄소배출 등 환경오염 문제가 대두되고 있는 만큼 즉시 발급이 가능하고분실 등에 따른 재발급 비용도 발생하지 않으며기본교통비 충전·사용이 편리한 모바일 교통카드 발급을 적극 권장하고 있다.

 

모바일 교통카드는 지급과 동시에 바로 교통카드가 충전돼 사용이 가능하며플라스틱 교통카드는 앱 실행 후 휴대폰에 교통카드를 접촉해 충전한 뒤에 사용할 수 있다.

 

‘시흥형 기본교통비 지원 사업’은 10월 6일부터 홈페이지 접속 및 회원가입앱 다운로드가 가능하며시는 더 많은 학생들이 기본교통비를 지원받을 수 있도록 SNS 공유 이벤트를 진행할 계획이다.

 

대중교통과 버스정책팀

 

Copyleft@ 콘텐츠는 알권리 충족을 위해 개방된 글이며, 출처를 밝힌 인용과 공유가 가능합니다. 반론이나 정정, 보충취재를 원하시면 메일(srd20@daum.net)로 의견주세요.

마이크로시민저널리즘 - 시흥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