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SMD EDITOR
SMD는 미디어에 대한 올바른 해석과 방향을 선도하기 위해 교육과 비평을 주 활동으로 합니다. 시민 자신들이 주체적으로 미디어를 생산하고 소비하는 마이크로저널리즘 실천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Notice

2018.11.01 10:20 Public Relations

신현동 주민자치위원회(회장 임삼)는 지난 1027일 포동 시민운동장 다담뜰에서 제3회 신현8담 축제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청자 백자야 놀자라는 주제로 진행됐으며, 쌀쌀한 날씨에도 많은 주민들이 가족, 친구 등과 함께 축제를 즐겼다.

 

또한, 신현동 주민참여예산위원회(위원장 김기동)를 주축으로 학미숲작은도서관, 포동 주민주도협의회 등 관내의 여러 단체에서 ‘2018 포리 페스티벌을 학미교 하부에서 개최하여 신현8담 축제와 연계하여 다채로운 체험행사를 진행했다.

 

행사장에서는 아이들이 직접 흙을 만져가며 물레를 돌려보고, 도자기 목걸이를 만들며 자연을 배우고 즐겼다. 사적 제413호인 방산동 청백자요지 아트 워크길을 걸으며 가마터를 방문하는 프로그램도 많은 호응을 얻었다. 저녁에 진행된 다담 어울림콘서트에서는 주민 장기자랑 및 초대가수 축하공연을 통해 신현동 주민들 모두가 함께 즐기는 시간을 보냈다


Copyleft@ 본 콘텐츠는 알권리 충족과 정보공유를 위해 개방된 글입니다. 

 편집은 허용하지 않으며 출처를 밝힌 공유는 가능합니다. 

 반론이나 정정, 보충취재를 원하시면 메일로 의견주세요. 

 srd20@daum.net


posted by SMD EDITOR
2018.11.01 10:17 Public Relations

시흥시와 시화공업고등학교는 지난 31일 시화공고 교무회의실에서 학교 주차장 개방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시는 내년 5월까지 학교 운동장에 주차장 40면을 조성하고, 시화공고는 평일 오후 6시부터 다음날 오전 8시까지 그리고 토, 일요일을 포함한 공휴일에는 24시간 주차장을 개방하기로 했다.

 

시화공고 주변은 주거밀집지역으로 부족한 주차공간에 따른 주민 불편이 많은 지역이었다. 학교 주차장 개방으로 주민들의 주차난에 다소나마 숨통이 트일 것으로 예상된다.

 

김종호 교장은 "주차장 개방으로 학교 보안이나 시설물 관리에 신경이 쓰이는 것은 사실이지만 지역주민들의 편의를 위해 결정했다""주민들도 자신의 것처럼 공공시설물을 이용하는 성숙한 주민의식을 발휘해 줄 것으로 믿는다"고 밝혔다.

 

시흥시는 앞으로도 주거 밀집지역 내 주차난 해소를 위해 학교, 교회, 대형상가 등의 주차장을 개방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협의해 나갈 계획이다



Copyleft@ 본 콘텐츠는 알권리 충족과 정보공유를 위해 개방된 글입니다. 

 편집은 허용하지 않으며 출처를 밝힌 공유는 가능합니다. 

 반론이나 정정, 보충취재를 원하시면 메일로 의견주세요. 

 srd20@daum.net

posted by SMD EDITOR
2018.11.01 10:15 Public Relations

시흥시가 제6회 지방자치박람회에서 행정서비스 공동생산 우수사례 행정안전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지난 29일부터 경주화백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지방자치박람회에는 일반협업 부문 42, 사회혁신 부분 46건 총 88건의 지방자치단체 우수사례가 접수됐다. 시흥시는 자치·자립·자생의 생태계를 만들어나가는 시흥청년 커뮤니티사업으로 사회혁신 분야 우수상이라는 영예를 안았다.

 

행정서비스 공동생산 우수사례 공모전은 행정안전부에서 2015년부터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행정서비스 개선 또는 제공한 사례를 선정하여, 타 지역에 공유하고 확산시킴으로써 지역발전을 꾀하고자 매년 추진해오고 있는 사업이다.

 

행정안전부 장관상을 수상한 시흥시는 청년들이 겪고 있는 사회적 불평등 문제 해소를 위해 청년들이 사회로부터 배제되지 않고, 주체적으로 활동할 수 있도록 2016년도 <시흥시 청년 기본 조례>제정 이후 청년 당사자 그룹을 조직하고 지역 기반의 혁신활동을 지원하는 다양한 정책을 추진해왔다.

 

특히 청년들의 학습권, 건강권, 이동권 등 사회권을 확대하기 위해 청년 당사자 그룹과 함께 숙의의 과정을 통해 정책을 만들고 추진함으로써 참여자로 하여금 정책적 효능감을 높여왔다는 점에서 좋은 협치 모델로 평가받았다.

 


Copyleft@ 본 콘텐츠는 알권리 충족과 정보공유를 위해 개방된 글입니다. 

 편집은 허용하지 않으며 출처를 밝힌 공유는 가능합니다. 

 반론이나 정정, 보충취재를 원하시면 메일로 의견주세요. 

 srd20@daum.net

posted by SMD EDITOR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