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SMD EDITOR
SMD는 미디어에 대한 올바른 해석과 방향을 선도하기 위해 교육과 비평을 주 활동으로 합니다. 시민 자신들이 주체적으로 미디어를 생산하고 소비하는 마이크로저널리즘 실천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Notice

2018.08.27 16:32 M·C Journal

"미래전략담당관은 개방형이 아닌 공직자 중에 선출될 것"

"시민호민관 통합, 1년 정도 유지하면서 판단하겠다"

"시민인수위원회를 시민정책위원회로"

"정왕본동 중심에 공적시설 위치시키겠다"


27일 오전 11시, 시청 시민관에서 기자회견하고 있는 임병택 시흥시장


민선7기 임병택 시장의 첫 개편(안)에서 두드러진 조직은 시민고충담당관과 미래전략담당관의 신설이었다. 


임 시장은 “시흥시장 취임 직후 첫 방문 일정이 한국과학기술대학교와 경기과학기술대학교였다”며, 이는 “임병택 시행정부의 방향이 산학협력을 통한 일자리 창출, 시흥의 실리콘밸리를 그리는데 역점을 둔 것이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향후 신설되는 미래전략담당관의 역할에 대해 기대를 나타냈다. 


미래전략담당관의 신설은 임 시장 출범 공약 중에 “4차산업미래준비위원회가 미래전략담당관으로 옮겨 온 것”이라고 설명하고, “전략팀, 대안협력팀, 투자유치팀 3개의 조직으로 구성될 것”이라고 말했다. 미래전략담당관은 1300여 명의 시청 공직자들에게 공모하고 선발할 예정이며, 집행 권한은 없으나 협상, 계획 및 기획을 하는 조직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시민고충담당관과 시민호민관의 통폐합에 대한 질문에는 “통합을 고민했었으나 1년 정도 유지시키면서 장단점을 찾아보기로 했다.”고 답했다.  


그동안 유명무실하다고 비판을 받았던 정책기획단에 대해서는 조례를 개정해서 출범 직후 조직되었던 시민인수위원회를 시민정책위원회라는 새로운 그릇에 담겠다는 그림도 그렸다. 임 시장은 “그동안 시민인수위에 충실했고, 시정 참여에 적극적인 시민들을 대상으로 시민정책위원회라는 기구에 담으려고 정책기획단 조례개정안을 의회에 제출했다”며, “이는 그동안 유명무실했던 정책기획단을 유명내실화하려는 것, 비정상을 정상화하려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밖에도 임 시장은 농업기술센터를 국체제로 승격시키는 것도 염두하고 있었다. 이번 의회에 제출한 최종 개편안에는 농업기술센터의 국 승격 체제가 포함될 예정이라며, “미래 먹거리 농업과 산업으로서의 가치를 적극적으로 대행하기 위해서는 농업기술센터가 국 체제로 승격되어야 한다”고 의견을 내비쳤다. 


시흥화폐에 관해서는 “추석 전까지 20억 규모의 지역화폐를 시범 발행하기로 했다”고 설명한 뒤 “지역화폐가 환상적인 것만은 아니다. 이걸 통해 지역의 소상공인의 경제를 모두 해결하겠다는 것은 아니며, 다만 소상공인을 위한 정책으로 지역화폐가 중요하다는 의미를 시민들에게 전달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27일 오전 11시, 시청 시민관에서 취재하는 기자들@김용봉


임 시장은 중앙행정의 50만 대도시 지방자치법 시행령 기준에 대해서 불만을 나타내기도 했다. 시흥시 인구는 43만 여명(8월 현재), 외국인 등록수는 약 5만명이다. 시흥시의 인구는 주민등록 상 43만명과 외국인등록 수 5만을 합치면 약 50만명에 임박해 있다. 


임 시장은 “지방자치법 시행령 등에 보면 50만 대도시 기준을 주민등록 상의 기준으로 삼고 있다. 중앙정부의 불합리한 기준이라 생각한다.”며, “등록된 외국인을 거주지역 인구로 포함한 행정기준 및 규제 조건이 되어야 함을 지속적으로 중앙에 건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와 더불어 “정왕본동주민센터와 외국인지원센터의 위치가 본동 중심이 아닌 외곽에 위치하고 있어 그곳 주민들이 행정에 방치되는 경우가 있다.”고 지적하고 “본동 중앙에 외국인지원센터나 다문화가족지원센터 등 공적 시설을 위치시키려고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임병택 시흥시장은 27일 오전 11시, 시청 시민관에서 시정비전 및 조직개편안에 대한 발표를 하며 기자회견을 가졌다. 


Copyleft@ 본 콘텐츠는 알권리 충족과 정보공유를 위해 개방된 글입니다

편집은 허용하지 않으며 출처를 밝힌 공유는 가능합니다. 

반론이나 정정, 보충취재를 원하시면 메일로 의견주세요. 

srd20@daum.net


[관련기사]

민선7기 시흥시, 6국 5담당관 34과로, 3담당관, 3개과가 증가, 배곧동 신설(기자회견문 및 조직도)


posted by SMD EDITOR